제주도, 3개 환경단체에 곶자왈·오름·습지 점검 위탁

제주특별자치도가 곶자왈·오름·습지의 효율적인 관리방안을 마련하기 위하여 정기 점검을 진행한다.

매월 1회 이상 이뤄지는 정기점검은 (사)곶자왈사람들, (사)제주참여환경연대, (사)자원생물연구센터 3개 환경단체가 환경자산(곶자왈·오름·습지)의 식생조사 및 복원상태, 훼손여부 등을 확인한다.

(사)곶자왈사람들은 곶자왈 동·서부지역 식생변화 및 불법훼손 여부조사 등 감시활동 뿐만 아니라 곶자왈의 체계적인 보전대책 마련을 위한 기초자료 수집 등을 실시하고, (사)제주참여환경연대에서는 자연휴식년제 오름 6개소와 훼손이 심한 새별오름 등 오름 총 7개소를 대상으로 식생 변화 추이와 복원실태 등에 대해 주안점을 두고 조사를 한다.

그리고 (사)자원생물연구센터에서 자연환경보전이용시설을 설치한 주요 습지 70개소에 대해서 습지 보전 및 훼손 상태, 동식물상 서식 및 생태교란종 유입상태 등을 조사한다.

핵심 환경자산에 대한 점검은 올 연말까지 실시하고 그 과정에서 생태계를 해치는 위협요소가 발견될 경우 관계기관과 함께 보전관리 대책을 마련하고 점검을 통한 건의사항과 개선의견을 검토하여 향후 정책수립에 적극 반영해 나갈 방침이다.

댓글 남기기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