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DC-국제교류재단-제주대, 한국어 교사 양성사업 ‘삼각동맹’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사장 문대림, JDC)는 한국국제교류재단(이사장 이근, KF), 제주대학교(총장 송석언)와 19일 ‘신남방 및 신북방 차세대 한국어교육자 집중연수’ 연례사업 시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세 기관은 지난해 처음 ‘제1차 신남방 및 신북방 차세대 한국어교육자 집중연수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함에 따라 본 사업을 연례화하기로 하고 이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사업은 우리 정부의 ‘신남방 및 신북방 대상 해외 한국어교육 확대’ 정책의 일환으로 기획됐으며, 해당 국가의 현지 한국어 교육자를 양성해 한국어 교원 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추진됐다.

베트남, 인도네시아, 인도, 태국, 러시아 등 5개국의 한국어 전공대학(원)생 및 현지의 초급 한국어 강사 등 총 21명을 초청하여 지난해 9월부터 올해 2월까지 약 5개월 간 연수 기회를 제공했으며 참여 연수생을 대상으로 한 만족도 조사결과 92%가 만족 의견을 제시했고, 연수생의 33%가 한국어능력시험(TOPIK II) 최고급수인 6급을 취득하는 성과를 이뤘다.

‘제2차 신남방 및 신북방 차세대 한국어교육자 집중연수사업’ 역시 중급이상의 한국어 구사가 가능한 고학년 대학생, 대학원생과 주니어 한국어 강사를 대상으로 제주에서 약 6개월 간 연수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댓글 남기기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