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콤달콤 깊은 맛! 올해 제주산 노지딸기 수확 시작

제주농업기술센터는 올해 제주산 노지딸기 수확이 본격 시작됐다고 밝혔다.

올해산 노지딸기는 시설재배가 크게 늘고 주택 개발과 고령화로 면적은 감소하는 추세이지만 아라동 지역의 딸기는 여전히 명성을 유지하고 있다. 수확량은 3.3㎡당 1kg 안팎이며, 가격은 상품 4kg에 24,000원 수준을 형성하고 있다.

딸기는 생육 특성상 날씨가 추울 때 당분을 많이 저장해 첫 딸기는 특히 새콤달콤하며 깊은 맛을 내는데, 재배농가들은 코로나로 직거래 장터를 개최하지 못하는 현실이 아쉽다며 많은 소비를 당부하고 나섰다.

센터측은 제주산 노지딸기가 높은 수익을 올릴 수 있도록 고품질 생산기술 보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 남기기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