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신문 읽기] 2019년 5월 23일

제주도의회 김태석 의장이 <보전지역 관리 조례 변경안>의 본회의 상정을 직권으로 보류했습니다. 건설과 전기 등 개발자본이 소유한 도내 다수의 일간지가 당연한 결과라는 논조를 보이고 있는데요. 특히 제주신보의 스탠스가 아주 재미있습니다. 조례안 발의에 많은 힘을 보낸 초선의원을 타협을 모르는 초짜라고 나무라는(?) 칼럼도 눈여겨 보시면 좋을듯 합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