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개발공사, 제주삼다수 서체 개발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사장 김정학)가 브랜드 전용 폰트 2종을 선보인다고 6일 밝혔다.

제주개발공사가 한글 글꼴 제작 전문 기업 ‘윤디자인그룹’과 손잡고 개발한 제주삼다수 서체는 헤드라인용 ‘제주삼다수 브랜드’와 본문용 ‘제주삼다수 스페셜’로 구성됐다.

제주삼다수 폰트는 모던한 고딕 형태를 바탕으로 제주삼다수의 로고 특징과 맑고 깨끗한 삼다수를 담아내는 컵을 형상화해 부드럽고 심플한 디자인을 완성시켰다. 또한 안정적인 비율을 토대로 인쇄물은 물론 모바일에서 뛰어난 가독성과 편안함을 보여주는 것이 특징이다.

새로운 서체는 현재 제주개발공사 홈페이지(www.jpdc.co.kr)를 통해 무료 배포중이다.

한편 제주개발공사는 사용자들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공식 홈페이지 메인화면을 새롭게 단장했다. 홈페이지 메인 화면 창에 풀 슬라이드 자연 이미지를 삽입했으며, 수직적 메인화면의 구성과 카드 스타일 강화로 데스크톱 사용자 뿐 아니라 모바일 접속자들의 편의성도 함께 높였다.

댓글 남기기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