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교구 강승수 신부 제2공항 반대 농성 참여

천주교 대전교구 강승수 신부(가톨릭농민회 지도신부, 생태환경위원회 부위원장)가 제2공항 건설 반대 천막 농성에 동참하고 나섰다고 제주녹색당이 밝혔다.

세종 환경부 청사 앞 농성장에는 제주제2공항건설반대를 위해 건설예정지 주민 김경배씨가 작년 9월부터 농성을 이어오고 있고, 그동안 천주교 대전교구 생태환경위원회는 매주금요일 오후 2시에 반대 미사를 진행해 왔다.

강 신부는 “농성장을 외롭게 지키고 있는 김경배님의 투쟁에 동참하고 제주도에서 곧 실시 예정인 제주 제2공항 건설 찬반 여론조사에서 도민들의 지혜로운 선택을 바라는 마음과 아울러 환경부가 본연의 역할을 충실히하여 제주의 자연과 생명이 온전히 지켜지길 바라는 간절함을 담아 농성을 시작하게 됐다”고 입장을 밝혔다.

댓글 남기기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